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단 정보 바로가기

본문영역

우리금천

보도자료

  • 우리금천
  • 금천소식
  • 보도자료
  • 즐겨찾기
  • 현재 페이지 인쇄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금천구의 새로운 소식을 알려드립니다.
보도·해명자료 게시판 내용 상세보기
금천구, 기억다방 운영... 특별한 주문법 ‘눈길’
  • 작성자 보건의료과 .
  • 구분보도자료
  • 작성일 2018-07-10
  • 조회 493

금천구, 기억다방 운영... 특별한 주문법 ‘눈길’
 - 금천구 치매안심센터, 오는 13일 ‘기억을 지키는 다양한 방법’ 캠페인 진행 -

 

- 7월 13일(금)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 치매예방프로그램 참여 어르신들이 기억다방 바리스터로 나서
- 특별한 메뉴 주문 방법을 통해 치매 환자들이 일상에서 겪는 어려움 간접체험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오는 13일(금)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 독산1동 주민센터 1층에서 ‘기억다방-기억을 지키는 다양한 방법’ 캠페인을 실시한다.      


 이번 캠페인은 치매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을 개선하고, 치매 환자도 사회구성원으로서 역할을 수행할 수 있음을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금천구 치매안심센터와 헬스케어기업 한독이 공동 주관한다. 

 

 ‘기억다방’에서는 치매예방프로그램에 참여하는 60대 이상 어르신들이 1일 바리스타로 나서 이동식 카페를 운영한다.

 

 대표메뉴는 카페라떼에 테라큐민 가루를 토핑한 ‘기억커피’다. 테라큐민은 강황에 함유된 성분으로 치매 예방에 좋다고 알려져 있다. 이밖에도, ‘기억의 오로라(에이드+테라큐민)’, ‘쌉쌀한 기억(아메리카노)’, ‘행복한 기억(녹차)’ 등 기억다방만의 다양한 음료들을 만나볼 수 있다.  

 

 기억다방의 음료 주문 방법은 특별하다. ‘기억다방에서 나의 소중한 기억, 행복한 기억, 따듯한 기억을 지킬 수 있도록 ○○○를 주세요’라고 틀리지 않고 말해야 주문할 수 있다. 이는 치매 환자가 일상에서 겪는 어려움을 주민들이 간접 체험하고 이해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다. 

 

 또, 주문한 음료가 나오기까지 시간이 지체되거나, 간혹 주문한 것과 다른 것이 나오더라도 자연스럽게 이해하는 것을 기본 에티켓으로 한다.

 

 이와 함께 카페 주변에서 △치매 자가진단 △치매 O/X퀴즈 △같은 기억친구 찾기 등 다양한 체험 및 상담 프로그램도 무료로 운영된다.

 

 구 관계자는 “주민과 소통하는 이번 기억다방 운영이 치매에 대한 인식개선은 물론, 치매어르신들의 활기찬 생활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금천구치매안심센터에서는 ‘희망다이어리’, ‘헤아림’, ‘e-희망교실’, ‘희망메신저‘ 등 치매어르신과 가족들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금천구치매안심센터(02-3281-9082~6)로 문의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

수정 삭제 목록
게시판 이전, 다음글 목록
다음글 “스마트 금천! 도시·미래·솔루션을 말하다”
이전글 금천구, 2018년 하반기 공무원 인사발령
자료담당부서 홍보마케팅과 정현수 전화번호 02-2627-1085
최종수정일 : 2018-06-04
페이지 및 정보 만족도 선택
현재 페이지의 사용도나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가하기

하단영역